휴대폰 끄고 잠행 들어간 최재형…직원들에 “임기 못 채워 미안”



대권 출마를 시사하며 사퇴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직원들에게 “임기를 다 못 채워 미안하다”는 취지의 퇴임사를 남겼다. 임기를 6개월여 남기고 전날(28일) 중도 사퇴한 최 전 …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