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아들 인턴발급은 허위”…최강욱 재판서 재확인



지난 4·15총선 후보자 시절 “조국 전 법무부장관 아들이 실제 인턴을 했다”는 취지의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가 유죄를 선고받은 가운데, …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