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측근 윤영찬 “미스터트롯처럼 경선하자”…흥행 강조



윤영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낙연 전 대표 비서실장) 8일 대선 경선과 관련해 “리그전 토너먼트를 통해서 역동성을 높이고 그리고 국민들에게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그런 시스템이 …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