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세미나서 조민 본 기억없어” 재판서 고교 친구 증언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정경심 동양대 교수 부부의 ‘자녀 입시비리’ 혐의 재판에 딸 조민씨의 친구가 증인으로 나와 “서울대 세미나에서 조씨를 본 기억이 없다”고 밝혔다. 서울…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