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국정원장 맏사위, 마약 밀수-투약혐의 재판 중



현직 삼성전자 임원이 마약을 몰래 국내에 들여와 투약한 혐의 등으로 기소돼 1심 재판을 받고 있는 것으로 29일 밝혀졌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4부(부장판사 조용래)에…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