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버스 “제보자, 지금도 국민의힘에…김웅, ‘대검 민원실 접수’ 당부”



‘고발 사주’ 의혹을 터뜨린 전혁수 뉴스버스 기자는 8일 제보자가 지금도 ‘국민의힘 사람’이라고 강조, ‘당을 떠났다’는 김웅 국민의힘 의원과 결을 달리한 말을 했다. 고발 …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