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측근 무덤’에 ‘조국의 시간’ 현수막…조국 “떼어달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7일 자신의 지지자들이 내건 ‘조국의 시간’ 현수막을 떼어달라고 부탁했다. 조 전 장관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조국의 시간’ 플래카드가 법무연수원과 …
기사 더보기


정치 이야기 한번보자!


추천 기사 글